학기초부터 아이들과 함께 이야기 나눈 교실 바꾸기에 대한 이야기 
공간프로젝트가 이렇게 마무리 되었습니다. 
아이들의 다양한 상상력을 그대로 반영하는 것은 예산이나 시간적 문제로 상상을 나누고 이야기하는 것으로 대부분 만족을 하였지요. 다만 많은 아이들이 우리 교실에 있었으면 하던 러그매트, 키높이 책장, 사다리, 놀이공간, 생명이 자라는 교실은 현실적인 부분에서 얼마간 타협을 하여 반영했지요. 
우리 학교 아이들과는 그동안 그네도 직접 만들어 보고 벤치도 아이들과 함께 단기집중 교육기간을 통해 직접 만들어보았습니다. 하지만 예산과 준비물 그리고 무엇보다 시간과 노력이 너무 많이 들었습니다. 10월에 예정된 단기집중교육때 목공수업을 진행한다면 교실의 책장을 하나 만들어 볼 큰 도전을 해 보았을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학기초 그런 큰 일을 벌이기엔 어려움이 크더군요. 그래서 DIY로 변경했습니다. 실과시간 조잡한 준비물로 사용하지도 않을 냄비받침이나 책 몇 권 넣기 어려운 책꽂이보다는 교실에서 함께 두고 오래도록 사용할 만한 가구를 만들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물론 이런 상상을 할 수 있었던 것은 혁신학교라는 학교문화와 30만원이라는 예산 지원도 큰 바탕이 되었습니다. 교실 공간에 관한 이런 이야기들이 교사협의를 통해 구체화되고 학교장의 지원으로 우리 학교 선생님들에게는 예산 30만원과 이케아 출장이라는 새로운 도전이 주어졌습니다. 직접 목재를 가공하고 만드는 활동뿐 아니라 가공된 가구를 조립하는 DIY가 아이들의 삶에 오히려 더 가까운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해 봅니다. 
그냥 쇼핑이 아니라 아이들과 고민한 이야기들을 담아내기 위한 활동이라 의미있었던 것같습니다. (모든 활동이 끝나고서야 든 생각이었지만 이케아라는 외국 기업의 자본이 우리나라 중소 가구업체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또다른 숙제로 남아버렸습니다. 아이들이 조립할만큼 쉬울 것, 온라인으로 직접 가구의 모습을 살펴보며 상상했던 가구의 모습과 비슷한 물건을 살펴볼 수 있을 것, 한 번의 출장으로 필요한 가구를 구입할 수 있을 것, 가격이 저렴할 것이라는 복잡한 상황을 만족시키는 것과 자본의 문제.... 내년에 또 이 수업을 할 때 아이들과 함께  고민할 새로운 과제입니다

교실의 전체적인 모습을 한장의 사진으로 담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광각렌즈를 사용하더라도 전체적인 모습을 모두 담아낼 수 없지요. 


적절한 각도에서 찍기만 하면 실제 교실 모습보다 매우 멋진 공간처럼 보여집니다. ^^

아이들이 원했던 것처럼 높은 책장은 쉽게 구입하고 조립이 가능했지만 사다리는 교실에 영 어울리지 않더군요. 넘어져서 다칠 위험도 있고 그래서 이케아의 스텝스툴을 아이들과 함께 조립했습니다. 이케아 제품이라 별도의 도구없이 조립할 수 있었네요. 아이들의 최대 로망이었던 러그매드까지 마무리.. 아이들이 원하는대로 교실 가구를 다시 배치했고 몇 주에 걸쳐 조금씩 조금씩 책장의 도서들을 십진분류에 맞게 정리하는 것으로 끝 !!





 (제가 학교를 옮길때마다 함께 가지고 다니는 학급문고가 이제 한 1,000권 정도 되는데 그동안 제대로된 분류를 하지 못했었답니다. 이번 기회에 십진분류에 맞게 제대로 분류했어요)





아이들이 처음 상상했던 모습과 비슷한지 한 번 살펴볼까요? 








교실의 모든 공간을 한 장에 담아내려면 스마트폰의 파노라마 기능을 사용하면 됩니다. 




파노라마 촬영기능의 경우 제가 사용하고 있는 아이폰에서는 기본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그 외 기본 지원이 되지 않는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다면 Play 스토어에서 '파노라마'로 검색하여 앱을 설치하면 됩니다. ^^
파노라마 기능을 이용하면 시작되는 지점에서부터 천천히 스마트폰을 움직이면 3차원 공간이 넓게 펼쳐진 모습으로 촬영됩니다. 

조금 더 현실적인 3D 공간을 그대로 담아내고 싶다면 구글에서 제공하는 '포토스피어'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아래 이미지를 마우스를 이용하여 좌우로 움직여 보세요. 실제 교실의 공간을 둘러볼 수 있습니다. 



화면이 안 보이는 분들은 https://goo.gl/maps/AOZgi 


여러분이 있는 공간도 담아볼까요?

아이폰을 사용하고 있다면 앱스토어에서 'Photo Sphere Camera' 앱을 설치합니다.

안드로이드 계열의 스마트폰이라면 'Google 카메라' 앱을 사용합니다. 


스마트폰에서 해당 앱을 실행한 다음 파노라마 촬영처럼 기준 시점에서 천천히 스마트폰을 수평으로 이동하면 됩니다. 이때 중간의 주황색 동그라미가 다음 장면의 흰 원에 정확하게 위치하도록 이동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촬영이 완료되면 구글로 업로드 할 수 있고 이렇게 업로드한 장면은 블로그나 페이스북을 통해 공유할 수 있습니다. 



[ 링크 방법은 다음 연재에서 계속 됩니다 ] 







+ Recent posts